김만수 시장 "사랑과 희망, 예술이 흐르는 심곡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