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6.3 토 07:30
,
   
+ 로그인 독자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모아보기 보도자료
> 뉴스 > 사회/정보
       
일본 ICT 기업 4곳, 부천시 스마트시티 벤치마킹 나서
일본기업 측 요청에 따라 이뤄져…부천의 주요 스마트도시 노하우 소개
2023년 03월 21일 (화) 14:18:41 이광민 기자 bobos7842@naver.com
   
▲ 일본 ICT 기업 4곳, 부천시 스마트시티 벤치마킹 나서

[부천타임즈:이광민 기자] 일본의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4곳이 지난 20일 한국의 스마트시티 사업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부천시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해 바르셀로나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SCEWC)와 월드 스마트시티 엑스포(WSCE)에 마련된 부천시 스마트시티 전시관을 각각 참관했던 일본기업들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다. 이들은 스마트시티 사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부천시 측에 교류를 요청했다.

방문단에는 일본 유명 통신사 NTT의 계열사인 넥스트모드, 닛폰 텔레메티큐와 ICT 컨설턴트 업체인 로케스타와 스카이랜드 등 4개 기업의 최고경영자(CEO)를 포함한 9명이 참여했다.

부천시는 방문단을 교통정보센터에 초대해 ▲공유경제플랫폼(스마트 시티패스) ▲안전(인공지능(AI) 기반 보행자 횡단 알림, 실종자 찾기) ▲교통(도시전역 실시간 교통정보 수집, AI 및 빅데이터 기반 교통예측/신호제어 등) 등 주요 스마트도시 솔루션을 소개했다. 이 자리에 부천도시공사, 스마트시티챌린지사업 참여기업들도 함께해 더욱 폭넓은 교류의 장을 마련했다.

부천시는 지난 2000년 버스정보시스템을 시작으로 국가 지능형교통시스템(ITS) 시범사업, 송내환승센터 구축, 스마트시티 챌린지 및 ITS 사업 등 스마트한 도시 운영을 위한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스마트도시 서비스 인증과 더불어 ‘월드 스마트시티 엑스포’에서 ‘City부문 어워즈’를 수상하는 등 손꼽히는 스마트도시임을 국·내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카츠토시 시라가와(Katsutoshi shirakawa) 스카이랜드 CEO는 “부천시의 스마트시티를 향한 활동은 우리 기업의 귀감이 됐다”며 “도시문제 해결을 위해 협력하고 제휴하여 새로운 비즈니스와 에코시스템을 만들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동택 부천시 스마트시티담당관은 “이번 벤치마킹이 우리 시 스마트시티 참여기업들의 국내·외 진출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스마트시티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시민이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광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부천타임즈(http://www.bucheon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추천수 : 9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성추행 박성호 의원 투표 결과 찬성
경기도, 전국소년체전 13세 이하 여
부천상공회의소, 인도네시아 HPN 및
"청소근로자 휴게실 바닥면적 6㎡ 이
경기도, 택시 요금 7월부터 3천80
경기도에서 가장 살기 좋은 아파트는
[김승민 목사 ㉒] 우간
하루 119원씩 십시일반 경기소방의
경기도교육청, IB 프로그램 수업·평
서울‧인천‧경기
부천시 원미구 부흥로 315번길 14 포비스타 1414호 | 대표전화 032-329-2114 | Fax 032-329-211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아00018 | 등록일:2005년 11월2일 | 사업자등록번호 130-19-41871
종별 : 인터넷신문 | 발행인겸 편집인 : 양주승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양주승
Copyright 2003 부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ucheon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