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3.7 일 12:26
,
   
+ 로그인 독자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모아보기 보도자료
> 뉴스 > 문화/예술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 XR 부문 '감독과의 대화' 개최
국내 최초로 가상공간 '점프 VR'서 아바타간 대화로 진행
2020년 07월 09일 (목) 16:17:36 양주승 기자 webmaster@bucheontimes.com
   
▲ 국내 최초로 가상공간 '점프 VR'서 아바타간 대화로 진행

[부천타임즈:양주승 대표기자]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집행위원장 신철)는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과  함께 XR부문 초청작을 대상으로 '감독과의 대화'를 개최했다. 국내 영화제 최초로 최근 시도한 이번 행사는 가상공간인 '점프 VR'에서 사전 녹화 방식으로 진행했다. 실황 영상은 영화제 기간 중 일반에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감독과의 대화는 SK텔레콤의 5G 기반 VR 기술을 바탕으로 진행했다. 지난 6일 SK텔레콤 ‘점프 VR’내 소셜룸에서 2회 차에 걸쳐 마련했다. 지금껏 영화제는 감독과 관객이 함께 만나 작품을 중심으로 서로 토론하는 교류의 장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의 여파로 비대면 방식의 행사가 최근 늘어남에 따라 GV도 기술을 활용한 실시간 아바타 컨퍼런스 콘셉트로 변화를 시도했다.

GV에는 BIFAN의 XR부문 '비욘드 리얼리티' 초청작 5편의 감독과 제작진 8명이 참여했다. 1회 차는 <몽중화>의 오성 대표와 박용제 감독, <드리밍 마에스트로>의 임병한 감독, <드림 205>의 김혜림 프로듀서가 참여했다. 2회 차는 360도 VR 시네마 <레인프루츠>의 이승무 크리에이터와 송영윤 감독, <진격의 아빠>의 성시흡 감독과 김해경 미술감독 및 김현옥 촬영감독 등이 참여했다.

   
▲ 국내 최초로 가상공간 '점프 VR'서 아바타간 대화로 진행

각자의 자리에서 접속한 BIFAN 초청작 제작진들은 각자의 아바타를 정한 뒤 '점프 VR'내 전용 소셜룸 ‘BIFAN 토크’(비판 토크)에 입장했다. 가상공간인 ‘BIFAN 토크’ 소셜룸은 극장 상영관을 배경으로 BIFAN과 비욘드 리얼리티의 공식 포스터를 내걸어 마치 영화제 현장에 있는 듯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종민 BIFAN VR전문 프로그래머의 사회로 참가자들은 VR 시네마에 대한 진솔한 대화를 이어 나갔다. 아바타로 분한 제작진들은 가상공간을 뛰어다니기도 하고 서로 만나 하이파이브로 인사를 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행사에 임했다.

한편 BIFAN과 SK텔레콤은 BIFAN의 XR부문 ‘비욘드 리얼리티’ 초청작 21편을 ‘점프 VR’에서 8월 말까지 단독 상영한다. 오큘러스 고 또는 삼성기어VR 등 HMD 디바이스를 통해 ‘점프 VR’에 접속하면 무료로 초청작을 감상할 수 있다.

최근 트라이베카영화제와 칸영화제의 XR 부문에서 호평을 받은 작품으로 달로 향하는 우주인의 시점을 실감나게 그린 <퍼스트 스텝>(감독 요르고 쿼티알), 미얀마에서 온 외국인 노동자 '투라'의 이야기를 독특한 표현방식과 시적인 정서로 꾸며낸 <레인 프루츠>(감독 송영윤·이승무), 딸을 찾으러 인형의 집으로 빨려 들어간 아빠의 환상적인 이야기 <진격의 아빠>(감독 성시흡), 어머니와 아이의 유대감을 애니메이션과 360 특유의 화면 앵글로 풀어낸 <MOWB>(감독 카즈키 유하라) 등 수준 높은 VR 시네마가 관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 국내 최초로 가상공간 '점프 VR'서 아바타간 대화로 진행

김종민 VR전문 프로그래머는 "최근 전 세계 영화제들이 오프라인 행사를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있는 상황에서 온라인과 가상 플랫폼을 활용하는 사례도 적지 않다"며 "코로나19 이후의 시대를 대비한다면 영화제들이 좀 더 적극적으로 현실의 축제경험을 보완하고 대체하려는 노력을 기울여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덧붙여 "가상공간에서 열린 '감독과의 대화'는 SK텔레콤 '점프 VR'플랫폼과 제휴하여 영화제의 미래상을 가늠해보고자 하는 시도”라고 평가했다.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올해 BIFAN에 초청받은 VR 시네마들을 ‘점프 VR’을 통해 보여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가상공간인 '점프 VR'의 소셜룸이 VR 시네마 제작진들과 팬들의 새로운 소통의 장이 되고 문화를 소비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로 5회째인 BIFAN의 비욘드 리얼리티(Beyond Reality)는 단순히 콘텐츠 전시를 넘어 뉴미디어 창작 인프라를 구축하는 선도적 지위를 이어나가고 있다. 국내 XR플랫폼인 SK텔레콤 '점프 VR'과의 협업을 통해 스트리밍 서비스로 초청 작품을 만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불가능해진 오프라인 전시는 연내 하반기에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관련기사
· 전 세계 괴담, BIFAN에서 영상으로 다시 태어나다· Bifan신임조직위원 강유정·봉만대·예지원·이무영·조성하 위촉
· 한국영화 101년,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포스터 공개·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 제24회 BIFAN 공식 기념품 배지·티셔츠·타투스티커 등 11종· [2020 BIFAN 즐기기-①]프로그래머 1차 추천작 9편
· 제24회 BIFAN 티켓 온라인 예매 시작· BIAF, 제2회 나도 감독 '11초 애니메이션 영화제'공모
· [2020BIFAN 즐기기-③]프로그래머 3차 추천작 5편 공개· [2020 BIFAN 즐기기-②]프로그래머 2차 추천작 10편 공개
·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신규 장르 아이콘 10종 공개· 제24회 BIFAN 개막작 사회, 배우 예지원 확정
양주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부천타임즈(http://www.bucheon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추천수 : 145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부천FC 홈개막전 "시민은 돈 내고.
부천대장신도시 땅투기 의혹 시정질문하
부천시가 조성한 '미세먼지저감녹지'
대장신도시 관련 부천시도 공직자 땅투
부천시민모임,미얀마 군사 쿠테타 규탄
부천FC 홈 개막전, 대전에 1대2
경기도, 임산부에게 48만원 상당 친
농협은행 부천시지부 제휴카드 적립금
[카드뉴스] 개구리가 동면에서 깨어나
이재명 지사,올해를 친일청산 원년으로
부천시 원미구 부흥로 315번길 14 포비스타 1414호 | 대표전화 032-329-2114 | Fax 032-329-211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아00018 | 등록일:2005년 11월2일 | 사업자등록번호 130-19-41871
종별 : 인터넷신문 | 발행인겸 편집인 : 양주승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양주승
Copyright 2003 부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ucheon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