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7.23 화 13:38
,
   
+ 로그인 독자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모아보기 보도자료
> 뉴스 > 여성/교육
       
[생생포토]"선재장학회 장학금 받았습니다"
양재수 회장"나눔으로 더불어 살아가는 사람이 되어 달라"
2018년 08월 25일 (토) 10:09:15 양주승 기자 webmaster@bucheontimes.com

부천타임즈:양주승 대표기자

   
▲ ⓒ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밝은 미래 인재육성을 위한 선재장학회(회장 양재수) 「제15기 장학생 워크숍 및 장학증서 수여식」이 8월 24일 경기도 시흥  YWCA 버들캠프장에서 열렸다.

이날 장학금 혜택을 받은 15기 학생은 국내 대학생(대학원생 포함) 26명을 비롯하여 아프리카 모잠비크,네팔 대학생 7명 등 총 33명이다. 15기까지 총 361명이 받았다. 선재장학회의 특징은 일회성 지급이 아닌 한번받고 성적을 유지하면 대학졸업은 물론 대학원까지 지급하는 연속성, 지속성에 있다.

행사에는 선재장학회 양재수 회장을 비롯하여 장경순 상임이사,김문학 감사,김황식 재무이사, 후원회원, 이장섭 고강본동장, 청개구리밥차 이정아 대표,(사)따르릉목일신문화사업회 목민정 이사, 장학생 수혜자, 학부모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김황식 재무이사는 경과보고를 통해 " 2011년 선재장학회 제1기 장학금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2018년 15기까지 8년간 361명에게 총 8억7십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해 왔다"면서 " 이 중 양재수 회장이 6억9천8백만원 출연, 후원금 1억2백7십만원"이라고 밝혔다.

   
▲ ⓒ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양재수 회장은 세계 최빈국 중의 하나인 아프리카의 작은 나라 말라위에서 4남매와 장애를 가진 삼촌을 돌보는 13살 소년 마틴의 동영상을 소개하면서 "지금 이 순간에도 지구촌 곳곳에서는 1분에 약 34명, 하루에 약 5만여명의 질병과 가난으로 굶어 죽어 가고 있다"고 이야기 하면서 "오늘 장학금 수혜를 받은 학생들은 '나눔'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사람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양재수 회장은 "지구촌 곳곳에는 비가 오지 않아 물부족으로 수많은 사람들이 고통받고 있다"면서 "남미,아프리카, 아시아 지역의 물부족으로 고통받는 나라에 우물파기 지원사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날 워크숍에는  선재장학회가 배출한 8기,9기 출신의 이재윤(27세), (주)집토스 대표이사가 초청되어 후배 장학생들에게 창업 성공스토리를 이야기해 큰 박수를 받았다.

   
▲ ⓒ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서울대학교(지구환경과학) 휴학중이며 사업을 하고 있는 이재윤 대표이사는 군 제대 후 공인중개사 자격증을 취득하여 동기생 3명과 600만원의 자본금으로 부동산 중개업 (주)집토스를 창업, 임대인(집주인)에게만 중계 수수료를 받고 임차인(학생)에게는 수수료를 받지 않는 신개념 경영방식으로 비싼 중개수수료를 감당하기 힘든 대학생과 사회초년생들에게 각광 받고 있는 부동산 스타트업이다.

이재윤 대표이사는 후배 대학생들에게 "(주)집토스는 5곳의 직영점에서 직원 30명이 근무하고 있는 가운데 10억원 투자유치도 했다.대학생 창업은 존버(존나게 버티는것)하며 성장해야 한다.소액의 돈이라도 자본금으로 모으고 가볍게 시작해야 향후 실패해도 타격이 없다"면서 "장기적인 계획보다는 단기적인 목표에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 했다.  

이재윤 대표이사는 2014년 '제2회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에서 대상(대통령상)을 수상한데 이어 2018년 6월 신용보증기금이 주최한 '신보 4.0창업경진대회'에서 공공데이터부문 대상을 받았다.

양재수 회장은 "대학을 졸업하고 취업 대신 창업을 하고 싶어도 자금 여력이 없는 청년들에게 꿈을 펼칠수 있는 창업자금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선재장학회는 올해 초 인도에서 신학을 공부하는 여대생이 곱추병(척추)으로 절망한고 있다는 소식을 전해듣고 수술비용 500만원을 쾌척했다. 장학금 혜택도 국내 대학생만 받는 게 아니라  2017년부터  아프리카 모잠비크 대학생과 네팔 학생들에게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양재수 회장은 장학사업뿐만이 아닌 국민동요 '자전거', '누가누가 잠자나'를 작사한 고 목일신(睦一信) 선생의 문학정신을 계승하는 「(사)따르릉목일신문화사업회」의 법인설립에 필요한 출연금 5천만원을 기부하는 등 사회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 ⓒ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선재장학회 15기 장학금 수혜자  33명▲강유진(고려대법학전문대학원)▲신나리(서울대수의학과석박사통합과정)▲윤희진(카이스트 경영공학부석사과정)▲이영재(안양대신학대학원)▲권영재(연세대경제학과)▲권한나(성신여대정외과)▲김가빈(고려대융합경영학부)▲김동영(인천대체육학부)▲김영주(안산대임상병리학과)▲김주선(동신대경찰행정학과)▲김한빈(한양대경제금융학과)▲김호준(서울대화학생물공학부)▲배성현(남서울대멀티미디어학과)▲배은석(인하대조선해양공학과)▲서상원(명지대정보통신공학과)▲소  정(명지대법학과)▲신종필(중앙대화학과)▲심유경(명지대국어국문학과)▲오유빈(동신대경찰행정학과)▲오진철(단국대공연영화학부)▲우지원(숭실대영어영문학과)▲이유라(연세대학교스스템생물학과)▲이준석(광운대전자공학과)▲정예현(연세대아동가족학과)▲천세원(고려대의과대학의학과)▲한동훈(경희대국제학과)▲젤리아 레이스 소시아두(Zelia Reis Sociado-아프리카 모잠비크 Eduardo Mondane 대학교)▲클라라 알프레두 마샤바(Clara Alfredo Machava-아프리카 모잠비크 Eduardo Mondane)▲유란 페르난도 응궤냐(Yurane Fernando Ngoenha- Universidade Pedagogia건축학과)▲아사 엘리아스 말란젤라(Assa Elias Malanzele)-Universidade Pedagogia 농축산학과)▲크리스 마야 갈레(Khris Maya Ghale-네팔복음주의성결신학교) ▲비쇼갈레(Bishow Ghale-네팔복음주의성결신학교)

   
▲ 왼쪽부터 강유진-신나리-양재수 회장-이영재-윤희진ⓒ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왼쪽부터 권한나-김가빈-양재수 회장-권영재-김동영ⓒ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왼쪽부터 김영주-김주선-양재수 회장-김한빈-김호준ⓒ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왼쪽부터 배은석-배성현-양재수 회장-서상원-소정ⓒ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왼쪽부터 신종필-심유경-양재수 회장-오유빈-오진철ⓒ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왼쪽부터 우지원-이유라-양재수 회장-정예현-이준석ⓒ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왼쪽부터 천세원-양재수 회장-한동훈ⓒ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장경순 상임이사ⓒ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김황식 재무이사 ⓒ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김문학 감사ⓒ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 ⓒ부천타임즈 양주승 기자
   
 
     관련기사
· 행복한 동행'선재장학회' 제7기 장학증서 수여식· [양재수 칼럼]힘들고 어렵지만 함께 업고 가자
· [생생포토] 선재장학회 장학증서 받고 파이팅 외치는 대학생들· [바로 이사람]선재장학회 양재수 회장 그는 누구인가?
· 선재장학회,대학생 31명에게 6,900만원 장학금 지급· [생생포토]2018 희망대상 영광의 얼굴들
· 선재장학회 양재수 회장, 부천시로부터 감사패 수상· 선재장학회 양재수 회장 "나도 물들고 너도 물들면..."
· 선재장학회 양재수 회장, 장학금 뿐만이 아닌 청년 창업자금도 지원
양주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부천타임즈(http://www.bucheon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추천수 : 70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역사 인식의 처참함'을 알게 한 부
83세 폐지 할머니, 화가로 데뷔하고
3천7백만원 혈세 낭비한 부천시 대표
부천시, 66층 초고층 건물 옥상에
[이종섶의 詩장바구니-⑲]
부천시의회 여야의원,'일본 아베 정부
설훈 국회의원, 경기도 특별교부금 등
"훈민정음 해례본 상주본 불에 탄 흔
부천시, 희망키움통장Ⅱ 제3기 가입자
김명원 경기도의원 , 부천 옥길고등학
부천시 원미구 부흥로 315번길 14 포비스타 1414호 | 대표전화 032-329-2114 | Fax 032-329-211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아00018 | 등록일:2005년 11월2일 | 사업자등록번호 130-19-41871
종별 : 인터넷신문 | 발행인겸 편집인 : 양주승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양주승
Copyright 2003 부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ucheontimes.com